메뉴 건너뛰기


스코빌지수로 알아보는 매운 고추 순위

매운맛을 느끼는 정도는 사람마다 다르므로 어떤 고추가 제일 매운지 명확히 말하기 어렵다. 이를 정리하기 위해서 매운맛을 객관적인 지수로 알려주는 기준이 있는데, 그것을 '스코빌 지수(SHU)'라 부른다. 스코빌 지수는 고추의 매운맛을 내는 성분인 캡사이신으로 매운 정도를 측정한 지수를 말한다. 스코빌 지수가 높을수록 더 맵다는 것을 뜻한다. 순수한 캡사이신의 스코빌 지수는 15,000,000 SHU이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매운 고추라 불리는 청양고추는 과연 몇 위인지? 전 세계 가장 매운 고추는 무엇인지? 스코빌지수를 통해 매운 고추의 순위를 알아보자. 

파프리카 : 0 SHU

파프리카는 유럽에서 매운 고추를 지칭하지만, 대부분 파프리카를 단맛이 나는 채소라 말한다. 파프리카는 매운맛이 전혀 없어 스코빌 지수 0 SHU이다. 파프리카와 비슷한 피망은 실제로 캡사이신 성분이 함유되어 있지 않으나 때로는 매운맛을 띄는 성분이 있어 스코빌 지수 300SHU에 해당한다. 

풋고추 : 1,500 SHU

풋고추는 우리나라에서 일반적으로 가장 많이 먹는 고추다. 재배 방법에 따라 매운맛의 정도가 약간씩 다르지만, 풋고추는 매운맛이 거의 없는 만큼 스코빌 지수 1,500 SHU로 낮다. 이 정도의 강도는 매운 고추를 잘 먹지 못하는 일반인이라도 무난하게 소화해낼 수 있는 정도.

할라피뇨 : 2,500 ~ 10,000 SHU

피자전문점이나 이탈리안 레스토랑에서 피클과 함께 제공돼 피클 고추로 알려진 할라피뇨. 멕시코 고추로 매운맛이 강하고 육질이 두꺼워 아삭아삭 씹는 맛이 좋다. 주로 생식하거나 절임으로 즐겨먹는다. 할라피뇨는 노란색과 초록색이 있는데, 초록색보다 노란색이 더 매운맛이 난다. 할라피뇨의 스코빌지수는 2,50
0 ~ 10,000SHU로 청양고추와 비슷하다. 

청양고추 : 4,000 ~ 12,000 SHU

한국 매운맛을 대표하는 청양고추,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매운 고추인 청양고추의 스코빌 지수는 4,000~
12,000 SHU이다. 매운 음식을 잘 먹는 사람이라면 식은땀이 나거나 혀가 얼얼한 정도. 우리나라에서는 가장 매운 고추라 불리지만 10,000SHU 내외는 일반인도 충분히 이겨낼 수 있는 정도로 이 정도는 시작에 불과하다. 

하바네로 : 100,000 ~ 350,000 SHU

1994년 기네스북에 세계에서 가장 매운 고추 1위로 등재되었던 '하바네로'. 2007년 부트 졸로키아에 자리는 내줬지만, 매운맛은 엄청나다. 전 세계에서 5번째로 매운 고추로 약간 작고 통통한 편이다. 하바네로의 스코빌 지수는 100,000 ~ 350,000 SHU으로 요리할 때 장갑을 끼고 요리해야 할 정도로 강력한 매운맛과 향을 가지고 있다. 껍질 부분이 상당히 맵고 녹색, 주황, 빨강, 갈색, 분홍색, 흰색 등 성숙 정도에 따라 풍미와 매운맛의 정도가 조금씩 다르다.

나가 졸로키아 : 855,000 SHU
사진 : http://www.seriouseats.com

인도 아삼주 원산지의 고추 품종인 나가 졸로키아. 부트 졸로키아와 이름이 비슷한 나가 졸로키아는 부트 졸로키아를 만든 개량종의 원인종으로 강력한 매운맛을 자랑한다. 세계에서 4번째로 매운 고추로 나가 졸로키아의 스코빌 지수는 855,000 SHU이다. 

도셋나가 : 886,000 SHU

도셋나가는 세계에서 가장 매운 고추 품종으로 방글라데시의 시렛트로부터 부트 졸로키아의 종을 가지고 돌아가 영구의 도셋으로 길러 '도셋나가'라는 명칭이 붙여졌다. 나가 졸로키아에 청양고추의 매운맛을 더한 매운맛을 자랑한다. 도셋나가의 스코빌 지수는 886,000 SHU이다. 

부트 졸로키아 : 1,000,304 SHU

한때 1위를 자랑했지만, 현재 그 순위를 빼앗긴 '부트 졸로키아'. 2007년 기네스북에 등재된 세계에서 가장 매운 고추로 인도의 수류탄 제조에 쓰일 정도로 강력한 매운맛을 자랑한다. 부트 졸로키아의 스코빌 지수는 1,000,304 SHU로 청양고추보다 100배나 더 맵다. 먹으면 혼이 나간다고 하여 유령 고추(ghost chili)라 불리기도 한다. 지금 2위 자리를 지키고 있지만, 이 고추를 먹고 응급실에 실려 간 사례가 종종 있을 정도로 매운맛은 여전하다. 

나가 바이퍼 : 1,200,000 ~ 1,359,000 SHU
사진: Peperoncino di Calabria

'나가 바이퍼'는 Naga(뱀) Viper(독사)라는 뜻을 가진 고추로 먹기에 고통스러운 매운맛을 뿜어낸다. 영국의 고추 재배자 제랄드 파울러가 생산한 고추로, 부트 졸로키아 등 세 종류의 매운 고추를 교접해서 만들었다고 한다. 스코빌 지수 120만에서 최대 135만 9,000으로 개발자는 페인트도 녹일 정도로 독한 맛을 가진 고추라 말했다. 무기 연구가들이 이 고추를 대인 무기로 사용하는 방법을 연구하고 있다고 하니 얼마나 매운지 짐작할 수 있다. 

캐롤라이나 리퍼 페퍼 :
156,930,000~ 200,000,000 SHU
사진 : 유튜브

'캐롤라이나 리퍼 페퍼'는 현재 기네스북에 등재된 세계에서 가장 매운 고추다. 청양고추의 약 200배에 달하는 매운맛으로, 살짝 맛보기만 해도 온몸이 따끔거리고 손발이 마비되는 것 같은 끔찍한 고통에 괴롭다고 한다. 이 고추의 스코빌 지수는 156만 93,000으로 일부에서는 220만으로 측정됐다고 한다. 호신용 스프레이의 스코빌 지수가 약 200만으로 이 고추의 매운맛의 정도는 경찰이 사용하는 호신용 분사 스프레이와 비슷하다. 

daegulsajin.gif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302 하지만 너는 그러지 않았지 [16] file 하얀하늘 2017.08.11 1126
7301 中 강진 낙석에 몸던져 딸 구하고 하늘나라 간 부부 [8] file 하얀하늘 2017.08.11 778
7300 남몰래 상금주는 기업 [14] file 하얀하늘 2017.08.11 657
7299 10여년 전, 일본 극우세력 사사카와 재단이 한국에 뿌... [9] 어아가 2017.08.10 683
7298 퇴근길 꽉 막힌 도로서 신생아 목숨 살린 '모세 기적' [10] 천원 2017.08.05 1170
7297 "물 속 안 보여"…한강 쓰레기 해결사로 나타난 '도깨비' [10] 천원 2017.08.05 1068
7296 매일밤 모기에 당한남자 [12] file 시리우수 2017.08.05 969
7295 중국 세계최대 망원경 만들었는데, 운영자 못구해 골머리 [12] file 시리우수 2017.08.05 805
7294 내 아내는 누구인가 [12] file 시리우수 2017.08.05 1103
7293 아버지의 카톡 [19] file 하얀하늘 2017.08.01 1550
» 먹으면 죽을 수도 있는 세계에서 가장 매운 고추 순위 [8] 정글의법칙 2017.08.01 1119
7291 진정 애매한 동음이의어 [13] file 듀란 2017.08.01 845
7290 진품명품 전설의 결혼증서 [11] file 승찬엄마 2017.07.31 1158
7289 딸같아서 그랬어요 [33] file 샤우팅 2017.07.31 1437
7288 전 재산 털어서 요트 산 남자 [11] 샤우팅 2017.07.31 769
7287 전 재산을 기부한 래퍼 [9] file 샤우팅 2017.07.31 681
7286 아프리카 물장사꾼 [8] file 샤우팅 2017.07.31 660
7285 어제 비오는 날 찜닭을 시켰더니..... [7] file 라따라따 2017.07.28 1581
7284 일본인이 신신당부하는 일본 여행 에티켓 [13] 콜로세움 2017.07.28 1137
7283 중복에 치킨을 시켜 먹었는데 오늘 문자가 왔습니다 [18] file 속담왕 2017.07.26 1548
7282 [송곳] 비정규직 [12] file 속담왕 2017.07.26 832
7281 평수 계산 쉽게하기 [18] file 속담왕 2017.07.26 1049
7280 딸에게 엄격한 프랑스 아빠 [12] file 히카루 2017.07.24 1201
7279 데이트폭력의 실태 [11] file 그날그날 2017.07.19 1212
7278 '나 하나쯤은 뭐'…출근길 '일반용'이 된 노약자 엘리베... [11] 천원 2017.07.19 870
7277 돼순이와 아빠 [5] file 수정아람 2017.07.19 641
7276 82세 할아버지의 건강관리 비결 [5] file 김탁구 2017.07.19 6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