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출산 도중 뇌출혈 증세를 보인 신생아가 대형 병원으로 옮겨지던 중 차량정체를 만났지만, 경찰과 시민의 협조로 목숨을 건졌다.



5일 부산 사상경찰서에 따르면 4일 오후 7시 5분께 사상구 모라동 백양터널 입구에서 신모(29)씨가 휴대전화로 경찰에 도움을 호소했다.

경남 양산에 있는 한 여성병원에서 산모가 분만 중에 신생아가 골반에 끼어 골절 또는 뇌출혈이 의심되는 위급한 상황에서 남편인 신씨가 개인 차량으로 신생아를 부산에 있는 대형 병원으로 이송하다가 차량정체를 만난 것이다.

삼락지구대 김근석 경위는 순찰차를 몰고 현장으로 가던 중 119구조대에 공조 요청을 했다.

연합뉴스

퇴근길 모세의 기적
4일 오후 7시 5분께 사상구 모라동 백양터널 입구에서 차량이 신생아를 태운 경찰 순찰차에 길을 비켜주고 있다. [부산경찰청 제공]


김 경위는 119 응급차가 올 때까지 기다릴 수도 있었지만, 시간이 지체될 것으로 판단해 신생아와 간호조무사를 옮겨 태우고 사이렌을 울리며 중앙선을 따라 달렸다.

퇴근시간대 꽉 막힌 백양터널에 가다 서기를 반복하던 차량은 마치 '모세의 기적'처럼 좌우로 비켜가며 순찰차에 길을 터줬다.

신생아는 10분 만에 부산 동구 목적지의 응급실에 도착해 의료진으로부터 응급처치를 받을 수 있었다.

연합뉴스

신생아 환자 응급실 도착
[부산경찰청 제공]



병원 관계자는 "신생아는 현재 생명에 지장이 있다거나 위중한 상태는 아니다"며 "정밀 검사를 거쳐봐야 자세한 상태를 알 수 있다"고 말했다.

신씨는 "양산에 있는 병원에 당시 구급차가 없어 개인 차량으로 부산에 있는 병원으로 가는 길에 차가 밀려 112 신고를 했다"며 "경찰과 시민의 도움으로 병원에 일찍 도착할 수 있었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daegulsajin.gif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302 하지만 너는 그러지 않았지 [16] file 하얀하늘 2017.08.11 1126
7301 中 강진 낙석에 몸던져 딸 구하고 하늘나라 간 부부 [8] file 하얀하늘 2017.08.11 778
7300 남몰래 상금주는 기업 [14] file 하얀하늘 2017.08.11 657
7299 10여년 전, 일본 극우세력 사사카와 재단이 한국에 뿌... [9] 어아가 2017.08.10 683
» 퇴근길 꽉 막힌 도로서 신생아 목숨 살린 '모세 기적' [10] 천원 2017.08.05 1170
7297 "물 속 안 보여"…한강 쓰레기 해결사로 나타난 '도깨비' [10] 천원 2017.08.05 1068
7296 매일밤 모기에 당한남자 [12] file 시리우수 2017.08.05 969
7295 중국 세계최대 망원경 만들었는데, 운영자 못구해 골머리 [12] file 시리우수 2017.08.05 805
7294 내 아내는 누구인가 [12] file 시리우수 2017.08.05 1103
7293 아버지의 카톡 [19] file 하얀하늘 2017.08.01 1550
7292 먹으면 죽을 수도 있는 세계에서 가장 매운 고추 순위 [8] 정글의법칙 2017.08.01 1119
7291 진정 애매한 동음이의어 [13] file 듀란 2017.08.01 845
7290 진품명품 전설의 결혼증서 [11] file 승찬엄마 2017.07.31 1158
7289 딸같아서 그랬어요 [33] file 샤우팅 2017.07.31 1437
7288 전 재산 털어서 요트 산 남자 [11] 샤우팅 2017.07.31 769
7287 전 재산을 기부한 래퍼 [9] file 샤우팅 2017.07.31 681
7286 아프리카 물장사꾼 [8] file 샤우팅 2017.07.31 660
7285 어제 비오는 날 찜닭을 시켰더니..... [7] file 라따라따 2017.07.28 1581
7284 일본인이 신신당부하는 일본 여행 에티켓 [13] 콜로세움 2017.07.28 1137
7283 중복에 치킨을 시켜 먹었는데 오늘 문자가 왔습니다 [18] file 속담왕 2017.07.26 1548
7282 [송곳] 비정규직 [12] file 속담왕 2017.07.26 832
7281 평수 계산 쉽게하기 [18] file 속담왕 2017.07.26 1049
7280 딸에게 엄격한 프랑스 아빠 [12] file 히카루 2017.07.24 1201
7279 데이트폭력의 실태 [11] file 그날그날 2017.07.19 1212
7278 '나 하나쯤은 뭐'…출근길 '일반용'이 된 노약자 엘리베... [11] 천원 2017.07.19 870
7277 돼순이와 아빠 [5] file 수정아람 2017.07.19 641
7276 82세 할아버지의 건강관리 비결 [5] file 김탁구 2017.07.19 6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