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IMG_20170405_133904.jpg


♣ 꽃이 진다고 그대를 잊은 적 없다

꽃이 진다고 그대를 잊은 적 없다
별이 진다고 그대를 잊은 적 없다
그대를 만나러 팽목항으로 가는 길에는 아직 길이 없고
그대를 만나러 기차를 타고 가는 길에는 아직 선로가 없어도
오늘도 그대를 만나러 간다

푸른 바다의 길이 하늘의 길이 된 그날
세상의 모든 수평선이 사라지고
바다의 모든 물고기들이 통곡하고
세상의 모든 등대가 사라져도
나는 그대가 걸어가던 수평선의 아름다움이 되어
그대가 밝히던 등대의 밝은 불빛이 되어
오늘도 그대를 만나러 간다

한배를 타고 하늘로 가는 길이 멀지 않으냐
혹시 배는 고프지 않으냐
엄마는 신발도 버리고 그 길을 따라 걷는다
아빠는 아픈 가슴에서 그리움의 면발을 뽑아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짜장면을 만들어주었는데
친구들이랑 맛있게 먹긴 먹었느냐

그대는 왜 보고 싶을 때 볼 수 없는 것인지
왜 아무리 보고 싶어 해도 볼 수 없는 세계인지
그대가 없는 세상에서
나는 아무것도 두려워하지 않는다
잊지 말자 하면서도 잊어버리는 세상의 마음을
행여 그대가 잊을까 두렵다

팽목항의 갈매기들이 날지 못하고
팽목항의 등대마저 밤마다 꺼져가도
나는 오늘도 그대를 잊은 적 없다
봄이 가도 그대를 잊은 적 없고
별이 져도 그대를 잊은 적 없다


-정호승님의 꽃이 진다고 그대를...-

daegulsajin.gif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 꽃이 진다고 그대를 잊은 적 없다 [3] nuna 2017.04.18 34
1174 봄 마중.. [3] 역마 2017.04.18 21
1173 ♧ 산유화 [5] nuna 2017.04.13 29
1172 마음 꽃 ♥ [4] 역마 2017.04.11 46
1171 목련 화 [6] 역마 2017.04.07 43
1170 나를 사랑하는 법 [3] 천원 2017.04.04 66
1169 배 려 [4] 천원 2017.04.04 41
1168 우리는 ♥♥ [5] 역마 2017.04.03 41
1167 그리움의 꽃 [4] 역마 2017.03.27 38
1166 가끔은... [5] 역마 2017.03.24 84
1165 자기를 조절하는 사람 [4] 천원 2017.03.21 92
1164 ♡ 올해에 만나야 할 열사람 [6] 쵸이스 2017.03.14 95
1163 블랙커피 효능 6가지 [4] 쵸이스 2017.03.13 88
1162 ♧ 봄의 노래 [4] nuna 2017.03.09 46
1161 일상에 지친 당신에게 바치는 시 [4] 천원 2017.03.01 79
1160 ◈ 복(福)을 지니고 사는 방법들 [5] nuna 2017.02.11 122
1159 ☆ 이렇게 살고 싶다고 [3] nuna 2017.02.10 96
1158 心如水(심여수) [6] 곰털이 2017.02.07 565
1157 감동 [7] 곰털이 2017.01.30 717
1156 ♥ 가장 듣고 싶은 말 [8] nuna 2017.01.20 692
1155 ♪ 가장 아름다운 인생의 교향곡 [5] nuna 2017.01.12 683
1154 ‡ 겨울이 없다면....... [8] nuna 2017.01.07 718
1153 400여년 전의 편지 [8] 웅담 2017.01.07 759
1152 소망 (^-^)v [4] 역마 2017.01.06 618
1151 희망찬 꿈 !! [5] 역마 2017.01.02 5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