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화염에서 동생품은 강아지

2017.06.19

킹왕짱 조회 수:1273 추천:3

IMG_7067.JPG



전남 보성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15일 오전 11시께 보성군 벌교읍 정모씨(35)의 헛간에서 불이 나 30분만에 진화됐다. 

화재 진압에 나선 소방관들은 화염 속에서 웅크리고 앉아 있는 7개월된 개 한 마리를 발견했다.  

소방관들은 7개월된 강아지를 구조한 순간 생후 1개월밖에 되지 않은 동생 강아지를 품고 있는 것을 알게 됐다.  

어미개는 줄이 묶여 있는 탓에 화염으로 이미 죽었고 형 강아지도 줄에 묶여있었으나 동생을 품고 보호했던 것으로 소방관들은 추정했다.  

생후 1개월밖에 되지 않은 동생 강아지는 털 하나 그을리지 않은 채 온전한 상태인 것으로 밝혀졌다.  

하지만 형 강아지는 화염으로 털을 그을린 흔적이 역력할 정도로 당시 상황이 긴박했던 것으로 보인다.   

보성소방서 119구조대원은 "위험을 직감한 형이 동생을 구하기 위해 자신의 몸을 태워가면서도 품에 안고 화기를 막은 것으로 추정된다"며 "최근 가족간의 정이 각박해지는 상황에서 견공의 우애(友愛)가 작은 감동을 주는 것 같다"고 말했다

daegulsajin.gif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596 명절에 할머니께 전화드렸다 [5] file 이루이 2017.10.05 182
7595 토르 라그나로크 포스터 현황 [6] file 해몽 2017.09.21 207
7594 최근 5년간 탈모 진료 국민 103만명 치료비 1172억원 [4] file 이미숙 2017.10.07 209
7593 장애인들 "못 들어가는 사전투표소 많아…실질적 지원해야" [4] 천원 2017.05.06 215
7592 조약돌 퍼즐 [5] file 그날그날 2017.09.21 223
7591 일본인이 잃어버린 2000만원 찾아준 택시운전사 .. [5] file 이루이 2017.10.05 226
7590 모스크바에 '명품' AK-47 자동소총 개발 칼라시니코프 ... [6] file 속담왕 2017.09.21 229
7589 가장 눈물나는 부모님의 비문 [6] file 이루이 2017.10.05 231
7588 소녀상의 수난 [7] file 아이스맨 2017.03.05 233
7587 명언 쏟아내는 불교 [7] file 이루이 2017.10.05 233
7586 윤봉길 의사는 이렇게 돌아가셨다 [6] file 이루이 2017.10.05 236
7585 2017 전세계 기업 브랜드가치 순위 [6] file 폴리스캅 2017.02.06 237
7584 위안부 피해자 하상숙 할머니 별세 [10] file 양량 2017.08.28 237
7583 배민신춘문예 [7] file 여행매냐 2017.04.12 243
7582 월세를 못드려 죄송,목맨 60대 [8] file 블랙홀릭 2017.02.28 249
7581 따뜻한 하루 중 [6] file 눈이말똥 2017.10.18 251
7580 인류가 10만년동안 봉인할 던전 [5] file 이루이 2017.10.05 252
7579 미세먼지의 명암 [9] file 라따라따 2017.03.29 256
7578 학교폭력 117 상담센터 [10] file 보스 2017.09.08 256
7577 태극기까지 중국산이라니~ [8] file 뻐꾹흥국 2017.03.01 257
7576 철원 사망병사 도비탄 아닌 직접 날아온 유탄에 맞아 [7] file 정글의법칙 2017.10.09 262
7575 국정원 임과장죽음의 의혹 [6] file 코코코 2017.07.18 267
7574 박근혜 탄핵판결 [7] file 뻐꾹흥국 2017.03.10 268
7573 지금까지 잘못 가지고 논 장난감 [4] 이루이 2017.10.05 271
7572 철봉 중독 중학생 [8] file 폴리스캅 2017.02.06 281
7571 차례상은 맞게 차리고 있는걸까? [9] file 다린 2017.02.05 282
7570 어느 소방관의 소신있는 발언 [7] file 이루이 2017.10.05 2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