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글 수 7,517
notice
쇼프리 토크박스 게시판은 회원들간에 누구나 편하게 긁적이고 갈수있는 한줄 게시판 입니다. 문의 또는 신고글은 공지사항-이용문의게시판에 남겨주시기 바랍니다.문의또는요청 글은 이용문의 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7357
역마 : 정말 간만에 봄 정치에 취했더니 마음도 몸도 홀가분하네요. 여러분의 주말은 어떻했나요 ~ [9] 17.04.03
방콕~~~~~~~~~~~~~~했시유~~ㅎㅎ 17.04.03 : 비소리
잘 쉰걸로 여기세요 ~~ 담주엔 둘로 산으로 바다로 가겠죠 !! 17.04.03 : 역마
언니부부와 강원도 홍천에 이병조카 면회다녀왔어요~^^ 봄비가 약간 내렸지만 가는길에 개나리, 목련 많이 피었어요~^^ 모처럼 역마님도 홀가분하게 휴식하셨다니 기쁘네요~ 모두모두 활기찬 4월 되시기바바랄께요 ^^ 17.04.03 : 푸룬
제대로된 봄 마실 했네요.. 좋은 저녁 만드세용~(^o^)b 17.04.03 : 역마
저흰 스위스와 이태리 여행중인데 이태리 Comersee 주위엔 온갖 꽃들이 만발해 말 그대로 꽃잔치네요~~^^ 25~28도의 여름날씨에 맑은 하늘과 호수가 다투어 푸르름을 자랑하는 듯 아름다운 나날입니다~~^^• 17.04.04 : nuna
부러우면 지는건대.. 많은 추억 남기세요 ~무리 한 일정은 하지마시고요.*^^* 17.04.04 : 역마
꿈도 못 꿀 일이었네요...ㅎㅎ 직장에서의 인간관계로.... 주말에도 맘이 불편했거든요.... 17.04.04 : 깜냥이그녀
저희는 집 근처 진달래가 피었다는 구름산 애들과 조카데리고 산책하고 보리밥집가서 점심 먹고왔네요..ㅎㅎ 몇년만에 산책나온거냐고했더니.... 7살 막내딸 말이..."이모들 하고만 가고... 저는 처음이예요...." 하는겁니다.... 뜨끔했네요.... 엄마 아빠가 이모 이모부들과 산에 간다고만 듣고 본인은 처음이라고 일침을...ㅠㅠ 17.04.04 : 깜냥이그녀
ㅎㅎㅎㅎ 17.04.06 : 역마
7356
솔바람 : 주말 건강하시고 즐겁게 보내세요. ^^* [2] 17.04.01
네~ 솔바람님도~~^^ 저흰 이웃나라 여행 중입니다. 모두 행복한 주말되세요~~^^• 17.04.01 : nuna
컨디션 잘 관리 하시면서 즐거운 여행 되시길 바랄께요^^~ 17.04.04 : 푸룬
7355
nuna : 독일에도 아침부터 박 전대통령 구속을 빅뉴스로 방송되고 있습니다. 편안한 주말되세요~~^^• [3] 17.03.31
모쪼록 건강하고 함찬 대한민국이 소생하길 바랄 뿐이예요.. 먼 타국 땅에서 기쁜 고국의 소식이 많이 들려야 힘이 나실텐데요~ 마음으로 고생 늘 함께 주시는것 압니당 *^^* 어디서나 모두 즐거운 주말들 되세요^^~ 17.03.31 : 푸룬
따뜻한 말씀 감사합니다~~^^• 17.03.31 : nuna
바라고 바라던 일이지만 씁쓸합니다 17.03.31 : 시리우수
7354
솔바람 : 내일이면 또 새로운 달의 시작입니다. 한 달의 시간을 마치면서 채 마무리 짓지 못하는 미진한 일들 없도록 오늘 바짝 당겨 단도리 짓는 하루가 되시길 바랍니다. 그리고 봄 비와 함께 시작 될 4월의 첫날이자 주말의 시간을 가볍게 두팔 벌려 맞이하시기 바랍니다. 오늘 하루가 여러분 모두에게 준비되어 있는 그런 시간들이 되길 바랍니다. 일교차에 건강들 상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시는 것도 잊지 마시길... ^^* [1] 17.03.31
감사. 솔바람님도 잊지마시길.. 17.03.31 : 푸룬
7353
역마 : 좋은 날 즐거운 하루되세요 (^-^)v [2] 17.03.31
봄이 오고 있어요~^^ 모두모두 즐겁고 좋은 날들 되세요 17.03.31 : 푸룬
좋은날되세요 17.04.21 : 루브
7352
솔바람 : 겨울철에도 걸리지 않던 감기를 봄으로 변환하는 길목에 걸리지 않도록 항상 세심한 건강관리 잘 유지하시기 바랍니다. 좀 더 여유로움이 묻어나는 시간 보내시고 오늘 하루라는 시간! 모두에게 준비되어 있는 시간들로 좋은 결실을 얻는 계기의 시간들로 채우는 참 괜찮은 하루를 보내시기 바랍니다. ^^* [2] 17.03.30
편안한밤 되세요 ~ 17.03.31 : 신디
몸좀 좋아졌나요 ~~ 17.03.31 : 역마
7351
솔바람 : 수요일. 아침 기온은 쌀쌈함이 느껴지는데 오늘도 15도 이상 기온차가 벌어지는 일교차 심한 하루가 될 거라고 합니다. 건강관리들 세심한 주의 기울이시는 거 잊지마시고 하루의 출발이 순조롭게 시작하시길 바라고 웃음이 가득한 하루 일상으로 보내시길 기원합니다. ^^* 17.03.29
7350
nuna : 오늘 점심은 독일식+한국식 혼합 비빔밥~~ㅋㅋ [6] 17.03.28
밥에 독일 야채, 고추장, 달걀프라이예요?~^^ 궁금하네요 17.03.28 : 푸룬
브로콜리,애호박,당근,양파,당면,소고기,고추장,참기름,간장,마늘등... 달걀은 생략(무,오이,숙주,시금치가 없어 독일채소로 대신)~~~ㅎㅎ 17.03.28 : nuna
우와우와... 이건 어떤 요리인데요?.. 저도 함 해먹어 봐야겠어요~ 17.03.28 : 푸룬
소고기는 불고기 양념하고 채소는 브로콜리를 제외하고는 모두 채썰어 함께 볶았어여~~ㅎㅎ 17.03.29 : nuna
야채 채썰기.. 힘드실텐데..ㅋㅋ 부지런하셔요~~^^ 17.03.29 : 비소리
남편과 늘 함께하니(써는 일은 거의 남편몫~~ㅎㅎ) 힘들지 않아요, 작은 양이라 일거리가 많지도 않구요~~ㅎㅎ 17.03.29 : nuna
7349
역마 : 날씨도 꾸물거리고 목은 칼칼하고하니 점심은 백숙으로... 맛점들 하세요 (^-^)v [4] 17.03.27
와~백숙 좋죠~역마님도, 회원님 모두도 즐겁고 좋은 오후 보내세요^ㅇ^ 17.03.27 : 푸룬
멋있는 저녁.맛있는 식사 하세요.. 늘 행복하게 ~ 17.03.27 : 역마
벌써.. 점심을....????ㅎㅎㅎ 오늘 점심 기대됩니다...^^ 17.03.28 : 비소리
오늘 점심은 쫄면 곱빼기로 ~ 17.03.28 : 역마
7348
솔바람 : 주말과 휴일의 시간 잘 보내셨는지요? 한 주를 시작하는 월요일 아침에 그 무거움은 따라오지 않도록 신속한 신체리듬 회복하시는 방안을 찾으시고 오늘 하루도 가볍게 출발하고 가볍게 보내는 깃털처럼 가벼운 월요일의 시간을 기원드립니다. ^^*  17.03.27
7347
역마 : 힘나는 아침 좋은하루보내세요~ ^o^ 17.03.27
7346
솔바람 : 휴일 오후 즐겁게 보내고 계시죠~ ^^* [1] 17.03.26
어제도 야간근무 까지 했어요 @_@ 17.03.27 : 역마
7345
nuna : 유럽은 3월 26일~10월 28일까지 "썸머타임"으로 한국과 시간차가 1시간 줄어듭니다. 회원님 모두들 즐거운 주말되세요~~^^* [2] 17.03.26
썸머라는 단어가 왠지 기분좋은 여름을 가까이 느끼게 해주네요~^^ nuna님 컨디션이 잘 회복되어가는 것 같아 기쁩니다^ㅇ^ 17.03.26 : 푸룬
네~ 가족들의 사랑으로 거의 나았습니다. 푸룬님의 응원 정말 감사합니다~~^^* 17.03.26 : nuna
7344
푸룬 : ^^ 방금 1시간동안 '지구촌 전등 끄기' 했어용... 작은 실천이 의미있는 동참이 되길 바라면서.. 가족들이 주말에 불편하게 왜그러냐고 난리난리~~ 모두 툴툴거리면서도 거실에 모여 이리저리 널브러져서 핸드폰을 들고 어둠속 카톡을 하던데, 지구와 환경의 고마움을 생각했는지는 모르겠어요~ ㅋㅋㅋㅋㅋ [4] 17.03.25
굿! 푸룬님께 박수를 보냅니다~~^^* 17.03.25 : nuna
아 깜박했네요 참여못해서 아쉬워요 ~ 17.03.25 : 승찬엄마
저도 하면서 아이들과 오랜만에 애기도 할 수 있어 좋았네요 17.03.26 : 천원
이런 행사가 있었군요. . 17.03.27 : 역마
7343
역마 : 어찌 요즘은 일주일 연속 출근하는것도 힘드네요 ㅠㅠㅠ [4] 17.03.25
어우~~ 역마님 혹시 워커홀릭 스타일이신거 아니예요?.. 휴가도 하루내셔서 잠깐 쉬었다 근무하시고 그래야져.. ㅜㅜ.. 17.03.25 : 푸룬
푸른님 의견에 적극 찬성입니다 ~ 17.03.27 : 역마
주말이라도 가족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 갖게 해주는 회사라야 하는데.... 안타깝네요. 중간 중간 쉬어가며 일하세요~ 탈 나시면 자신만 손햅니다. 무엇보다 건강이 제일 큰 재산! 17.03.25 : nuna
다음 주를 기대하면서 ~ ^o^ 17.03.27 : 역마
7342
솔바람 : 오늘은 광양 쫓비산, 매화마을로 갑니다. ^^* [3] 17.03.25
와우~~ 대단하시다.. 저는 등산 못해요..ㅠㅠㅠ 17.03.25 : 비소리
안전산행하세요 ~~ 17.03.25 : 역마
등산 힘드러요.. 17.04.21 : 루브
7341
솔바람 : 금요일, 행복한 밤 되세요. ^^* 17.03.24
7340
nuna : 가위바위보 게임해도 매번 비기니 재미없네용~~ㅎㅎ [1] 17.03.23
ㅎㅎㅎ.. 저는 맨날 지는데요~~~.. 능력 있으시당..^^ 17.03.24 : 비소리
7339
솔바람 : 주 중반을 넘어서는 목요일. 오늘 하루도 역시나 가볍게 시작하시길 바라고 많이 웃는 시간들이 곁에 머물기를 바라며 건강함 상하지 않는 시간들로 여러분 각자의 의미 있는 하루가 될 것을 바랍니다. ^^* [4] 17.03.23
솔님 ... 산악회 이름이 뭔가요? 전 흥사단소속 유정회 소속입니다.. 17.03.23 : 역마
대전입니다. ^^* 17.03.24 : 솔바람
역마님은 어느 지역이신가요. ^^* 17.03.25 : 솔바람
서구 관저동 입니다.. 17.03.27 : 역마
7338
역마 : 맛있는 저녁 드시고 편안한 시간 돼세요 ~ 전 감자탕에 반주를 생각 중입니다 ~ [12] 17.03.22
저흰 방금 점심먹었네요~~ㅎㅎ 즐거운 저녁시간되세요~~^^ 17.03.22 : nuna
편안한 오후보네세요.. 이젠 안아프시죠~~ 17.03.22 : 역마
감사! 아직은 절인 배추같지만 식욕이 되살아나고 있으니 다음 주부턴 다시 88해질 듯 합니다~~ㅋㅋ 17.03.23 : nuna
ㅎㅎㅎ.. 표현이 잼나서 웃고 갑니다^^ 17.03.23 : 비소리
88은 아니고 겉절이!! 이게 맛갈나는 표현이죠 ~(^-^)v 17.03.23 : 역마
ㅋㅋ~~^^• 17.03.23 : nuna
애주가 역마님! 감자탕에 소주한잔.. 맛나게 드셨어요.?? 전 오늘 저녁 콜라비 하나로 때웠습니다..^^ 17.03.22 : 쵸이스
오늘은 두꺼비가 참으로 실하던대요 ㅎㅎ 콜라비가 뭔가 요 ? 17.03.22 : 역마
제주도 특산물인데 양배추와 순무우를 결합시켜 탄생한게 콜라비랍니다..영양은 양배추와 순무우의 몇~ 따블 이라네요..^0^ 17.03.22 : 쵸이스
빨간 콜라비와 흰 콜라비가 있는데 유럽에선 익혀서도 먹고 채썰어 샐러드처럼 생으로도 즐겨먹지요~(저는 홍당무랑 섞어 깍두기처럼 무김치 흉내내어 먹어여~~ㅎㅎ) 17.03.23 : nuna
여긴 보라색 콜라비만 있는데..?? 17.03.24 : 쵸이스
여기선 보라색을 적포도처럼 그냥 빨갛다고 표현합니다~~ㅎㅎ 같은거예요! 17.03.24 : nu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