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김연아가 고마운 이유

2018.02.09

아이스맨 조회 수:1817

c.jpg

"일본이 2006년 토리노 동계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따는 모습을 현장에서 중계하면서 어둡고 깊은 통로로 빠져 들어간 느낌이었어요. '우리는 아직도 너무 멀구나'라는 느낌을 받았기 때문이었죠. 축하를 해줘야 하는 자리지만 너무나 쓸쓸했고 뒷골목으로 숨어 들어갔어요. 그런데 바로 그 다음 대회였던 2010 밴쿠버에서 김연아 선수가 금메달을 땄는데, 사실 저희는 '거저 얻은' 거잖아요. 정말 믿을 수 없는 일을 해낸 것에 너무나 감격했죠. 
   
(김연아 선수의) 성실하고 의연했던 자세, 끈기, 그리고 극복해낸 자세가 정말 고마웠습니다. 김연아 선수는 모든 것을 해냈어요. 혼자만의 외로운 싸움을 해낸다는 것은 '나도 그렇게 할 수 있다'라고 감히 얘기하기 어려워요. 참 많은 어려움이 있었죠. 강대국들 틈바구니 속에서 김연아는 늘 혼자였어요. 대회를 나가도 우리는 정말 선수, 임원 하나 정도만 나가요. 그런데 강대국 선수들은 '팀'으로 나오거든요, 이건 너무 외롭고 썰렁하게 만들어요. 김연아 선수는 그런 것에 결코 기죽거나 지지 않았어요. 설령 억울한 일이 닥쳐도 억울해하기 보다는 그것을 지혜롭게 넘기고 다음에 자신이 할 수 있는 것을 모두 해냈다는 것이죠. 나이답지 않고 의연하게 성숙한 태도들이 훌륭했어요." 

http://sports.news.naver.com/pc2018/news/read.nhn?oid=047&aid=0002178201



cc.jpg

ccc.jpg

cccc.jpg

daegulsajin.gif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658 언론에서 주목 안하는 평창올림픽 손님들 [6] file 그날그날 2018.02.15 973
7657 영국 가디언지가 뽑은 올림픽 1일차 최고의 사진 [9] file 하얀하늘 2018.02.12 1464
» 김연아가 고마운 이유 [16] file 아이스맨 2018.02.09 1817
7655 사랑하는 나의 터키 아버지 [10] file 아이스맨 2018.02.09 924
7654 불임 며느리를 위해서 대리모를 자청한 시어머니 [9] file 아이스맨 2018.02.09 1184
7653 강형욱이 말하는 맹견을 만났을 때 대처법 [8] file 암코양이 2018.02.03 1343
7652 911에 걸려온 피자배달 전화 [11] file 암코양이 2018.02.03 1256
7651 이순신장군이 가장 아끼던 부하 [13] file 김새봄 2018.01.31 1446
7650 평창올림픽 근황 [12] file 김새봄 2018.01.31 1084
7649 정현 부상사진 공개 [13] file 배린마스 2018.01.27 1617
7648 1965년 청계천 모습 [7] file 붕붕이 2018.01.26 1196
7647 계산하면 얼마일까요? [32] file 속담왕 2018.01.26 1403
7646 관객이 만든 기적 [15] file 김총무 2018.01.26 1183
7645 정현의 인성 [8] file 김총무 2018.01.26 1040
7644 진정한 참스승 [9] file 김총무 2018.01.26 769
7643 30년간 체조선수 150여명 성폭행한 대표팀 주치의 [9] file 김총무 2018.01.26 914
7642 15일만에 30층 짜리 건물 짓기 [8] 김총무 2018.01.26 764
7641 고무풍선 발암물질 검출, 어린이집 '천장'도 위험하다 [9] 아폴로21 2018.01.23 605
7640 조코비치 : 팔꿈치 부상에 대해 [9] file 엘클라시코 2018.01.23 851
7639 공인인증서 제도 폐지 [7] 속담왕 2018.01.22 893
7638 세계 미세먼지 1위 국가 [12] file 십만송이 2018.01.22 1097
7637 어제 토론 유시민작가의 비유 [14] file 해몽 2018.01.19 1304
7636 북한의 경부고속도로 [13] file 콜로세움 2018.01.17 1259
7635 올림픽 금메달 역사상 최고의 임팩트 [14] file 보no보no 2018.01.15 1353
7634 美 여군의 의로운 죽음 [14] file 폴리스캅 2018.01.15 1174
7633 한국을 위해 싸우다 죽은 큰형 [14] file 십만송이 2018.01.14 1063
7632 25km 견인 요금이 103만원 [10] file 무지개 2018.01.13 1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