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 여성이 몸매 관리를 위해 30년 동안 극단적인 채식만 하다 하반신이 마비될 뻔한 소식이 전해져 화제입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 9일, 홍콩 동방일보 등 외신들은 중국 우한에 사는 50대 여성 탄 씨의 사연을 보도했습니다.

탄 씨는 20대에 키 160cm, 몸무게 55kg으로 스스로 과체중이라고 여겼습니다. 그래서 유제품과 고기를 제외한 엄격한 채식 위주의 식단을 시작해 10kg 감량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이후에도 탄 씨는 몸매 관리를 위해 30년 동안 극단적인 채식주의자로 살았습니다.

그런데 그녀는 최근 건강의 이상을 느꼈습니다. 걸을 때마다 솜뭉치를 밟는 것처럼 느낌이 이상하고 양쪽 다리와 손은 자주 감각을 느끼지 못했습니다.

결국 병원을 찾은 탄 씨는 의사로부터 충격적인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심각한 비타민B12 결핍으로 척추 뉴런이 손상됐다는 겁니다.

뉴런을 보호하고 성장을 돕는 역할을 하는 비타민B12는 보통 육류에 많이 함유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오랜 시간 채식주의자로 살아온 탄 씨의 몸속에는 이 영양소가 보통 사람들의 10%에 불과했던 겁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탄 씨와 같은 채식주의자들에게서 비타민 B12 결핍을 많이 찾아볼 수 있다고 합니다. 때문에 채식을 하더라도 비타민 B12가 결핍되지 않도록 예방해야 한다고 전문가들은 조언했습니다.

심한 경우 걷지 못하거나 마비가 오고 악성 빈혈로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다고도 경고했다고 매체는 전했습니다.

현재 일부 마비 증상을 보이는 탄 씨가 치료를 통해 건강을 회복할 수 있는지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daegulsajin.gif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724 헌혈증 가지고 오면 고기 한 근 드립니다! [5] updatefile 이루이 2018.04.22 327
7723 7년 9개월 동안 한 사람을 후원 [7] updatefile 이루이 2018.04.22 260
7722 국제 결혼은 일본 사람을 추천합니다 [3] updatefile 이루이 2018.04.22 326
7721 20대 직장인의 깨달음 [5] updatefile 이루이 2018.04.22 238
7720 의대 졸업한 남수단의 청년 [4] updatefile 이루이 2018.04.22 175
7719 김밥집에서 울 뻔 했습니다 [5] updatefile 이루이 2018.04.22 207
7718 러시아 아내와 국제결혼 [9] file 뻐꾹흥국 2018.04.14 1594
7717 강형욱 훈련사, '나쁜 개는 없다' 3년 출연료 소외아동... [8] file 뻐꾹흥국 2018.04.14 797
7716 인천 화재 진압후 소방대원들 모습 [12] file 뻐꾹흥국 2018.04.14 671
7715 훈훈한 탕수육 먹튀 [8] file 뻐꾹흥국 2018.04.14 814
7714 한국 불법체류 조선족이 한말 [14] file 뻐꾹흥국 2018.04.14 769
» 30년 채식주의의 결말…비타민 부족으로 하반신 마비? [8] file 천원 2018.04.11 1231
7712 BBC에서 조사한 영국인들이 사랑하는 소설 [7] file 나랑께 2018.04.11 573
7711 남미 사람들이 K-POP을 좋아하는 이유 [10] file 나랑께 2018.04.11 757
7710 사채의 무서움 [7] file 의자왕 2018.04.10 944
7709 어버이날 공휴일 지정되면 '나흘 황금연휴' [11] file 아라움 2018.04.09 529
7708 후드티가 교복 [7] file 샤우팅 2018.04.08 804
7707 요즘 군장성 상황 [10] file 샤우팅 2018.04.08 637
7706 안경선배 근황 [7] file 듀란 2018.04.06 984
7705 정정당당 경찰 아저씨 [14] file 보no보no 2018.04.05 799
7704 어떤 부자가 돈쓰는법 [13] updatefile 보no보no 2018.04.05 744
7703 방배초교 인질극 학교보안관의 반전 [7] file 보no보no 2018.04.05 689
7702 어느 건물주인 [13] file 도레미 2018.04.03 1103
7701 독립운동가들이 형무소 벽을 두드린 이유 [10] file 도레미 2018.04.03 583
7700 공부를 해야하는 이유 [13] file 도레미 2018.04.03 739
7699 형편에 맞게 결혼하는 커플 [9] file 도레미 2018.04.03 777
7698 넥슨 넷마블 근황 [6] file 도레미 2018.04.03 5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