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엄마 살리기 위해 36kg 감량한 남성

2017.09.21

용주리 조회 수:411 추천:1

엄마 로즈 볼뒥(68)과 아들 브라리언 볼뒥(38)의 모습.


많은 비만 남성들이 다이어트에 도전하지만 성공하기란 쉽지 않다. 다만 이 남성이 체중감량에 성공한 이유는 좀 특별하다.

어머니의 목숨이 자신에게 달려있어서였다.


미국 매사추세츠주 노스브리지 출신의 브라이언 볼뒥(38) 역시 여느 남성들처럼 날씬해지기 위한 노력을 몇 년 동안 해왔다.

실패를 반복하던 그에게 갑자기 살을 빼야하는 강력한 동기가 생겼다. 바로 엄마 로즈 볼뒥(68) 때문이었다.


3년 전, 엄마 로즈는 피로도가 극심해 찾은 병원에서 간경변 진단을 받았다.

장기 이식을 받아야할 정도로 병세가 심해졌고, 가족들은 엄마의 차례가 올때까지 마냥 기다릴수만은 없었다.

그때 아들 브라이언이 엄마를 살리겠다며 나섰다.


브라이언은 지난해 7월 장기 이식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여러 테스트를 받았지만 의사는 그가 '지나치게 살이 쪄서 기증자 자격에 적합하지 않다'는 청천벽력 같은 소식을 전했다.

키 179㎝, 몸무게 125㎏, 체질량지수 40에 육박해 비만인 상태였던 브라이언에게 의사는 체질량 지수 30이하가 돼야 가능하다고 말했다.


그는 “의사는 한마디로 내가 너무 뚱뚱하다고 말했다.

엄마의 간경변은 지방간에서 발전했고, 내게도 지방간이 있어, 이 상태로라면 20년쯤 지나 나도 간경변을 갖게 될 거라고 말했다.

그 날은 내 생에 최악의 날이었다.

어머니에게 간을 이식해드릴수 없는데다 어머니와 같은 전철을 밟을지도 모른다고 말해야했기에 너무 우울했다”고 당시 심정을 표현했다.


하지만 브라이언은 80~100파운드(36~45㎏) 감량은 불가능하다며 회의적이었던 의사들을 향해 도전장을 던졌다.

지난해 12월 체중감량 클리닉 가입을 시작으로 하루에 1200칼로리 이하를 섭취하며 다이어트에 돌입했다.

일주일에 3~4번, 2시간씩 운동을 하며 평소 생활 속에서 더 많이 움직이려 노력했다.


엄마에게 장기이식을 해주려고 다이어트에 돌입해, 자신의 건강까지 회복하게 된 브라이언.


그 결과, 장기이식 검사를 받은지 1년 안에 80파운드(약 36㎏) 감량에 성공했다.

장기 이식 자격을 갖춘 브라이언은 지난 6일 엄마에게 자신의 간 반쪽을 떼어줄 수 있었다.

그는 “다이어트로 어머니의 생명 뿐만 아니라 나 자신의 건강도 구했다. 엄마는 나를 세상에 있게 하셨고 이제서야 그 은혜를 되돌려드릴 수 있게 됐다”며 기뻐했다.


엄마 로즈도 “애초에 간 이식을 받지 못할 거란 사실과 타협하려 애썼는데, 내 아들이 내 생명을 구해준 은인이라니, 정말 행복하다. 난 절대 아들이 내게 해준 일을 잊지 않을 것이다”라며 감격했다.


현재 엄마와 아들 둘 다 잘 회복하고 있는 상태다.


9월 6일 무사히 수술을 마친후, 브라이언이 의식을 회복중인 엄마의 손을 잡고 있다.

daegulsajin.gif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582 72년 전 히로시마 [8] file 여행매냐 2017.12.03 897
7581 러시아월드컵 조추첨 생중계 [7] 라테르 2017.12.01 555
7580 대통령님, 한번만 안아주십시오 [11] file 대란대란 2017.12.01 1072
7579 진정한 어벤져스 [9] file 듀란 2017.12.01 747
7578 노인들이 가장 후회하는 것 [9] file 붕붕이 2017.12.01 896
7577 양심의사가 흘린 눈물 [17] file 김새봄 2017.11.29 1033
7576 새벽시간 군인들 [12] file 김새봄 2017.11.29 919
7575 친딸 성폭행한 범인을 때려죽인 엄마에게 내려진 판결 [18] file 하얀하늘 2017.11.28 1365
7574 6100억에 당첨된 부부, 그리고 1년후 [15] file 하얀하늘 2017.11.28 1233
7573 최홍만, 日우치다에 판정승 [5] file 샤우팅 2017.11.28 518
7572 포항지진때 손님들 머리에 장바구니 씌워주는 직원 [9] file 콜로세움 2017.11.27 898
7571 알면 '득' 모르면 '실' 연말정산 달라지는 것과 알아두... [6] file 천원 2017.11.24 782
7570 따돌림당하던 키 1m 왜소증 여성, 당당한 모델로…&quot... [7] file 천원 2017.11.24 913
7569 평창 롱패딩 현황 [15] file 눈물샘 2017.11.23 1446
7568 포항의 착한호텔 [13] file 눈물샘 2017.11.23 1152
7567 도끼 덕에 75억 대포차 조직 일망타진 [10] file 무지개 2017.11.23 1121
7566 긴박했던 귀순 현장 [6] file 리드미컬 2017.11.23 742
7565 한국 블랙프라이데이 레전드 [13] file 여당당 2017.11.21 1298
7564 한국을 위해 싸운 캐나다 형제 [10] file 보no보no 2017.11.20 889
7563 사법시험 레전드 [12] file 보no보no 2017.11.20 997
7562 누나는 여고생 [13] file 보no보no 2017.11.20 1091
7561 일본 일손부족으로 대기업,공무원 투잡허용 [7] file 아라움 2017.11.19 689
7560 사기결혼 당한 베트남 신부 [13] file 구피쉬 2017.11.19 1927
7559 부모들이 원하는 그런 어린이집 [9] file 무지개 2017.11.19 697
7558 포항 수능시험장을 가보다 [5] file 블랙홀릭 2017.11.19 481
7557 30층짜리 육군호텔 [8] file 블랙홀릭 2017.11.19 732
7556 알아두면 쓸데없지만 재미있는 사실 [10] file 무지개 2017.11.18 795